추천베스트

TRACK 2. 파티나_내가 알고 있는 나를 뛰어넘기 위한 달리기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트위터
분야
읽기/문학
연령
초등고,청소년
제이슨 레이놀즈
옮김
김영옥
도서정보
무선 / 300 page / 153×220 mm
발행일
2023년 02월 15일
ISBN
9791169515757
 
KC인증유형
공급자적합성확인
제조국
대한민국
사용연령
초등 고학년~중학년
 
정가
13,000원

관련 시리즈 도서

도서 더보기
  • 보이지 않는 소년

    17,000원
  • 레몬첼로 도서관 최첨단 논픽션 게임 레이스

    14,000원
  • TRACK 1. 고스트 _지금껏 보지 못했던 새로운 나를 향한 달리기

    13,000원
  • 레몬첼로 도서관 도서관 올림픽

    13,000원
  • 슈거맨 늪지를 지키는 비밀 수비대

    13,500원
  • [세트] 레몬첼로 도서관 3권 (탈출 게임+도서관 올림픽+최첨단 논픽션 게임 레이스)

    26,000원
  • 레몬첼로 도서관 탈출 게임

    13,000원
  • 내게 남겨진 비밀

    13,500원

우리 아이 이 책 읽어도 될까요?

대상연령 초등 고학년~중학년 학습연계  
활동자료
태그 #아동문학 #청소년문학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미국도서관협회 주목할 만한 아동청소년도서 #고스트 #베스트셀러 #트랙

 

 

 

미국에서 가장 주목받는 작가 제이슨 레이놀즈의 베스트셀러! 

TIME 100 NEXT 인물, 다수의 문학상 수상

43개에 이르는 수상과 선정, 노미네이트에 빛나는 ‘The Track’ 시리즈의 ≪파티나≫, ≪고스트≫, ≪써니≫ 그리고 ≪루≫!

각기 다른 네 명의 육상 트랙 팀 선수들 이야기가 따로 또 같이 펼쳐지는 ‘The Track’ 시리즈는 네 권의 책들이 모두 큰 관심을 받으며 수상과 선정을 이어 가고 있다.

수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던 첫 권 ≪고스트≫에 이어 두 번째 트랙의 ≪파티나≫ 역시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미국도서관협회 주목할 만한 아동·청소년 도서, 미국청소년도서관협회 선정 도서 외에도 다수의 기관에 선정, 추천되거나 수상하며 시선을 집중시켰다.

‘The Track’ 시리즈의 작가 제이슨 레이놀즈는 2019년 <더 타임스>가 선정한 TIME 100 NEXT 인물로 선정된 데 이어 타임포키즈 아동 매거진에서 올해의 인물 후보로도 오르며 현재 미국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아동 작가의 반열에 오른 바 있다. 데뷔 이후 출간한 총 12권의 도서들이 대부분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에 올랐으며, 지금껏 뉴베리 아동문학상, 마이클 프린츠상, NAACP(미국흑인인권단체) 이미지상, 월터 딘 마이어스상, 코레타 스콧 킹상 등 다수의 상을 받았다.

지루한 책을 싫어하는 아동과 청소년 들을 위해 눈 돌릴 틈을 주지 않는 속도감 있는 흐름과 영화를 보는 듯한 생생한 묘사 등 제이슨 레이놀즈 작가만의 이야기 구성력과 절제된 감정 표현은 독자들을 어느새 그들이 달리고 있는 트랙으로 데려가 가슴을 졸이며 응원하게 할 것이다.

 

달리기는 나를 아프게 하는 모든 것을 덮어 버리고,

나 자신마저 입 다물게 하는 길!

내 이름은 파티나 존스, 모두들 패티라 부른다. 난 공주병 환자들로 가득한, 단 1초도 재미없는 엘리트 학교 체스터 아카데미에 다니는 몇 안 되는 흑인 여중생이자 디펜더스 트랙 팀의 육상선수다. 음악의 비트를 만들고, 래퍼와 가수를 꿈꾸는 이웃 사람들에게 연주곡 테이프를 팔며 파티시에가 되고 싶어했던 사랑하는 나의 아빠. 그날 아빠는 나와 투명 컵케이크 파티를 하고는 굿나잇 키스를 해 주었다. 그리고 깨어나지 않았다. 영원히…. 그 여파로 엄마마저 두 다리를 잃은 뒤, 나와 동생 매디는 엄마 곁을 떠나 토니 삼촌과 숙모 맘리가 사는 집으로 입양되었다.

모든 일이 완전히 엉망진창이 되었지만 나는 강해지고 용감해지고 커지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엄마 대신 어린 동생 매디를 돌보고 새 트랙 팀에 적응하며 매 경기에서 이기기 위해 달리고 또 달렸다. 그리고 많은 물건을 소유한 부자 아버지를 둔 백인 소녀 무리들과 내 인생 최악의 그룹 프로젝트를 견디는 중이다. 나는 오늘도 앉을 자리가 없는 좁디좁은 급식실에서 아주 바쁜 것처럼, 방해받으면 안 되는 것처럼 빙빙 돌며 점심을 먹는다. 그런 나에게 달리기는 사람들을 입 다물게 하는 길이다. 어떨 때는 나 자신마저 입 다물게 하는 길이고 그냥 모든 것을 꺼 버리는 길이다. 나를 아프게 하는 모든 것, 내가 보기에는 지극히 평범해 보이지만 평범하지 않은 것들을 먼지로 덮어 버리는 길이다….

 

내가 알고 있는 나를 뛰어넘기 위한 달리기!

파티나는 되돌아갈 수만 있다면 아빠와 마지막으로 함께했던 그날 밤으로 가고 싶지만 그럴 수 없다. 파티나가 위로받는 유일한 곳은 트랙이다. 아빠를 잃은 뒤 죽어가는 엄마의 다리를 살리려 했지만 엄마의 두 다리마저 죽어 버리자 파티나에게 트랙은 집보다 더 집 같은 곳이자 모든 아픔을, 부정적인 마음을 떨쳐낼 수 있는 곳이 되었다.

새로 전학 간 학교에 가득한 공주병 걸린 여자애들. 그들이 보내는 한껏 시시하게 바라보는 시선이 파티나에겐 견디기 힘들기만 하다. 그래서 파티나는 자신을 증명해 보이기 위해 달리기 시작했고 그 뒤로 최고가 아닌 2등이 되는 자신을 결코 용납하지 않았다. 그래서 늘 ‘나는 이기고 싶다. 진짜 이기고 싶다.’고 되뇐다.

 

파티나 존스, 너는 충분히 강해. 엄마의 다리를 가졌잖아.

넌 시시한 존재가 아니야.”

 

아빠의 죽음, 엄마 다리의 절단, 엄마라 불러야 하는 백인 숙모, 마음 붙일 데 없는 학교생활…. 달콤한 웃음으로 가득했던 가족이 붕괴된 뒤 새로운 가족을 이루어 살아가면서 자신의 감정을 누르고 숨기며 하루하루를 보내는 소녀가 달리기 선수로 활약하며 성장해 간다는 조금은 진부할 수 있는 이야기. 단언하건대 이 책은 어쩌면 식상하게 느껴질 수 이야기를 때로는 재미있게, 때로는 감동적으로, 때로는 조바심 나게 풀어낸 수작이며, 한 문장 한 소절이 흥미진진하고 속도감 있는 한 편의 영화를 관람하듯 생생하고도 지루할 틈 없이 몰입하게 할 것이다. 또한 패티처럼 아픔과 어려움을 딛고 일어나 자신을 자극하고 부추기며 내가 알고 있는 나를 뛰어넘기 위해 달려갈 단초를 제공할 것이다.

 

 

★책 속으로

만약 잘못된 출발이 잘못된 시간에 하는 진짜 출발을 의미한다면그리고 잘못된 시간이 너무 이른 걸 말한다면나는 잘못된 도착을 한 게 틀림없었다가짜 도착이 아니라 진짜 도착이지만…, 너무 늦게 도착했다는 말이다._13

 

그래, 나는 패배를 인정할 줄 모르는 사람이다. 그렇게 생각하고 싶다면. 하지만 나는 그저 이기고 싶을 뿐이다. 나는 정말 이기고 싶다. 다른 건 다…, 거짓이다. 가짜다. 하지만 진짜였다_15

 

나는 열심히 로션을 바르고 문지르면서 엄마의 다리를 살리려 했다하지만 엄마의 다리는 결국…, 내 생각에 그 상황을 가장 잘 설명하는 최선의 단어는…, ‘죽었다.’이다엄마의 발은 죽어 버렸다앞서 말했듯이 나는 그 단어가 싫다하지만 달리 설명할 길이 없다내 생각에 죽음은 여행도 할 수 있고 불처럼 몸에서 번질 수도 있는 것 같다._ 22

 

누구나 알고 있듯이 새로 온 애가 된다는 건 결코 쉽지 않다그런데 나는 심지어 각기 다른 두 군데에서 새로 온 애가 되어야 했다디펜더스 트랙 팀과 체스터 아카데미어찌나 운이 좋은지그래도 디펜더스 팀에서는 그럭저럭 괜찮았다내가 달릴 수 있다는 것을 스스로 잘 아니까._ 37

 

떠나 버린 이를 위한 디저트항상 달콤한 설탕 냄새가 나는 아빠의 체취 그리고 천국의 냄새가 나는 집에서 사는 것은 멋진 삶이었다아닌 척하지 않을 거다그건 진짜 멋졌다하지만 결국은 멋지지 않은 일이 되고 말았다당분이 엄마의 다리를남아 있던 엄마의 웃음마저 다 빼앗아 가 버렸기 때문이다그리고 그때가 진짜 극한의 폭풍을 만난 순간이었다나는 그 모든 일 때문에 완전히 엉망진창이 되었다_ 89

 

나는 진짜 화가 났다너무 너무 화가 났다백인 엄마라고나는 우리 엄마베브 존스의 딸이다그리고 엄마는 시시한 존재를 만들지 않았다맘리는 내 진짜 엄마가 아니지만 설사 그렇다고 해도…, 그게 뭐?_ 133

 

차에 타기 전하늘을 올려다보았다비 온 뒤라 여전히 구름이 끼어 있었다별들을 찾아보려 했지만 당연히 하나도 보이 지 않았다그래도 왠지 기분이 좋았다내가 알고 있던 것보다 훨씬 더 많은 별들이 저 위에 있다는 사실을 안 것만으로도._175

 

“힘내언니!” 관중석에서 매디의 쇳소리가 들려왔다쿵 쿵 짤랑마지막 100미터고통고통고통고통은 아무것도 아니다너는 충분히 강하다너는 엄마의 다리를 가졌다._ 297

 

목차

1 할 일: 이것저것 다

(경주에 대해 잊기, 동생 머리 땋기 포함)

2 할 일: 엄마가 보고 있는 것처럼 춤추기

(아니면 바퀴벌레를 죽이는 것처럼 춤추기)

3 할 일: 내 소개

(한참 전에 했어야 할 일이지만)

4 할 일: 극복하기

(그러니까 2등과 관련해서)

5 할 일: 이번에는 늙은 왕이 보고 있는 것처럼 춤추기

(뻣뻣하고 지루하게)

6 할 일: 칠면조 날개 먹기

(백만 일 동안 쭉)

7 할 일: 침착하게 열까지 세기

(아니면 만까지)

8 할 일: 외계인과 랩 음악 생각하기

(그리고 아빠에 대해서도)

9 할 일: 멋지고 화려한 대저택에 사는 외계인 생각하기

(그리고 가짜들에 대해서도)

10 할 일: 맘리 이야기 듣기

(진짜 이야기)

11 할 일: 거기 가기

(내가 할 수 있는 다른 일은 없음)

12 할 일: 거기 있기

(그리고 매디 말리기)

13 할 일: 영원히 뛰기

(그러고도 좀 더 뛰기)

14 할 일: 피자 먹기

(그리고 다른 것도 좀 하기. 하지만 일단 피자부터!)

15 할 일: 집에서 하는 일

(비즈 꿰기, 잠자리에서 이야기 들려주기, 칠면조 날개 다시 먹기)

16 할 일: 아무것도 없음

(이기는 것 말고는)

옮긴이의 말

- 이 상품은 (주)이퍼블릭의 출판 브랜드 '사파리'에서 출간하는 정식 도서입니다.

- 오프라인 서점에 방문하시어 도서를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재고 여부 확인 필요)

- 각종 온라인서점 및 사이트에서 검색하시거나, 연결된 링크에서 도서를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 도서의 반품/교환은 구매하신 곳에서만 가능하며, 해당 판매처의 정책에 따릅니다.

- 본문 내용에 대해 궁금한 점은 '1:1 문의'를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함께 보면 좋은 책

  • 가장 완전하게 다시 만든 앨리스

    38,000원
  • [세트] 제로니모의 환상 모험 시리즈 29권 (쥐라기로 떠나는 시간 여행 외)

    515,500원
  • 가장 완전하게 만든 MOOMIN (무민)

    36,000원
  • [세트] 우리 문화 우리 명장 10권

    120,000원
  • 지치지 않는 희망으로 나를 채워라 : 버락 오바마가 어린이에게 전하는 도전과 용기의 메시지

    9,000원
  • 보이지 않는 소년

    17,000원
  • TRACK 1. 고스트 _지금껏 보지 못했던 새로운 나를 향한 달리기

    13,000원
  • 살아있는 역사 문화재2

    13,800원

글 제이슨 레이놀즈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작가로 《내가 최고였을 때(When I was the greatest)가 2015년 코레타 스콧 킹-존 스텝토 신인상을 받았고, 《나의 사랑스러운 장례식》은 미국 청소년도서관협회 선정 10대 소설, 2017년 에이브러햄 링컨 도서상 마스터리스트에 꼽혔습니다. 2016년에는 《 너처럼 용감하게(As Brave as You)》로 커커스 상을, 《All American Boys》로 코레타 스콧 킹 아너 상을 수상했습니다. 또한 2018년에는 《Long Way Down》으로 뉴베리 아너 상, 프린츠 아너 상, 코레타 스콧 킹 아너 상을 휩쓸기도 했습니다. 트랙 시리즈의 첫 번째 책인 《고스트》는 2016년 전미 도서상(National Book Awards) 아동\청소년 부문 후보에 올랐으며, 2018년에는 미국 PBS 선정 ‘미국인이 사랑하는 소설 100선’에 뽑혔습니다.www.jasonwritesbooks.com

 

옮김 김영옥

문학을 통해 사람을, 삶을, 이상을 들여다보며, 이해하고, 위로받고, 깨닫는 과정을 좋아합니다. 문화와 언어의 차이를 넘어 원작의 감동을 고스란히 독자의 가슴에 전하고자 번역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옮긴 책으로 《파리에서 길을 잃다》, 《크리스마스 할아버지와 나》, 《고양이가 되다》, 《유머의 마법》, <제인 오스틴 이지 클래식> 시리즈 등 다수의 작품이 있습니다.